• Right Ad
Banner Ad
Seattle Korea
김명섭 경남도 대변인은 19일 오전 브리핑을 열고 “지역감염 16명이 발생했다. 이 중 15명이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고, 나머지 1명의 감염경로는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창원에서 12명, 하동과 진주에서 각각 2명씩 나왔다. 신규 확진자들은 경남 419번부터 434번까지다.

먼저 경남 419번·424번·425번·427번 4명은 하동군 내 중학교 관련이다.

경남 419번은 하동군에서 최초 확진을 받은 경남 396번이 다니는 중앙중학교의 학생이며, 학년은 다르다.

경남 427번은 경남 402번이 다니는 하동중학교 학생으로, 402번과 같은 반 학생이다.

경남 424번, 425번은 진주시 거주자로, 하동 중앙중학교의 교사인 경남 397번의 접촉자다.

424번은 진주시 평거동에 위치한 ‘산해들’ 식당 근무자로 지난 15일 접촉한 것으로 파악되며, 다음날까지 이 식당에서 근무했다.
현재 접촉자는 동거 가족 2명과 같이 근무하는 4명을 포함해 총 8명이며,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425번은 지난 15일 진주시 문산읍에 위치한 ‘땀사우나’에서 경남 397번과 접촉했다. 진주시 방역당국은 사우나에서 접촉자 36명, 동선노출자 9명 등 모두 45명에 대해 검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양성 1명(경남 425번), 음성 44명이다.

지금까지 하동군의 중학교 관련 확진자는 사흘새 모두 21명으로 늘어났다. 관련 접촉자 및 동선노출자 총 872명에 대해 검사를 진행해 양성 21명, 음성 228, 진행 중 623명이다.

창원시 진해구의 한 초등학교 관련 확진자는 경남 420번부터 423번까지, 428번부터 433번까지 10명이 추가됐다.

이중 경남 420번부터 423번까지 4명과 432번, 433번 등 총 6명은 전날 확진된 초등학생인 경남 401번의 가족이다. 가족 중 432·433번은 함께 살고 있지 않다.

경남 422번과 423번은 진해구의 한 중학교 학생이다. 창원시 방역당국에서는 어제 저녁 해당 중학교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했고, 지금까지 68명을 검사했다. 양성 4명(428·429·430·431), 진행 중 64명이다.

경남 426번은 창원에 사는 경남 400번 확진자의 접촉자며, 400번은 김해에 거주하는 경남 394번의 직장동료다. 426번의 접촉자는 현재 4명으로 검사를 진행 중이다.

경남 434번은 창원시 거주자며, 감염경로는 역학 조사 중이고 동선과 접촉자도 파악 중에 있다.

http://n.news.naver.com/article/421/0004999679?cds=news_my
Like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 진해서 초등생 가족 등 12명, 하동서 중학생 관련 4명 확진(종합) 오정아 2020.11.21
11943 '브라질에도 절대 기죽지 않는 신경전' 왜 이승우에 열광하나 하지원 2020.11.21
11942 황희찬도 코로나19 양성 판정…선수 7명 확진 오정아 2020.11.21
11941 치어리더 김진아.gif 오정아 2020.11.20
11940 복근 찾는 예리 한 장 하지원 2020.11.20
11939 이유가 뭘까…WSJ "백신 계약 서두르지 않는 한국" 오정아 2020.11.20
11938 무료섹파 구하기 리얼 2020.11.20
11937 NC 나성범 "4년 전과는 다르다".. 한국시리즈 자신감 오정아 2020.11.20
11936 결혼영상 유우정 2020.11.20
11935 옛날에 인터넷한 삼촌들만 아는 것 하지원 2020.11.20
11934 핑크핑크한 이소희 트레이너 오정아 2020.11.20
11933 흥칫뿡 춤추는 우즈벡 미인 구잘 오정아 2020.11.20
11932 갈수록 지능적으로 되어가는 보이스피싱.jpg 하지원 2020.11.20
11931 급만남 유우정 2020.11.20
11930 "모든 나라들이 다 평가전 하고 있는데"…오해에 한숨짓는 KFA 오정아 2020.11.20
11929 오늘 오또맘 오정아 2020.11.20
11928 법무부, 윤석열 조사 강행할 듯...사상 초유의 검찰총장 감찰 현실화 하지원 2020.11.20
11927 직장인미팅 유우정 2020.11.20
11926 '헤딩이 치매 유발' 연구결과 또나와.."유소년 헤딩 금지해야" 오정아 2020.11.20
11925 '26~27일 포스팅' 키움 김하성의 MLB 시계가 움직인다 오정아 2020.11.20
본 자유게시판은 한인들에게 필요한 다양한 정보, 알리고 싶은 내용, 자신의 의견을 자유롭게 글을 올리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하지만 비방, 욕설, 허위, 또는 저속한 내용의 글 또는 다른 이들에게 불쾌함을 초래할 수 있는 개인적인 의견등은 시애틀코리아닷컴의 운영방침에 따라 사전 통보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