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ight Ad
Banner Ad
Seattle Korea

앤드루 양 소식

yang2020 2020.01.03 20:37

앤드루 양 캠페인은 9/1 - 12/31 의 4분기 3개월 동안 $16.5M 의 기부금을 받았습니다. 이는 3분기 $10.2M에 비해 67% 증가한 액수로 에이미 클로부셔를 제외하고는 가장 큰 증가율을 보인 숫자입니다. 

이 기간 동안 모금액 순위는 샌더스 $34.5M, 부티제지 $24.7M, 바이든 $22.7M, 워렌 $17M 입니다. 워렌은 지난 10월 피크를 친 후 지지율과 모금이 감소세로 돌아섰습니다. 

모금액 증가율로 볼 때 앤드루 양은 67%, 바이든은 41%, 샌더스 36%, 부티제지 29%, 워렌 -19% 입니다.

앤드루 양의 3분기 모금액 중 $1.42M이 아시안 커뮤니티에서 나온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이는 1등에 해당하는 수치이며 2등은 바이든 $846K, 3등 워렌 $738K 이었습니다. (http://aapidata.com/blog/who-is-winning-asian-donors2019q3/) 바이든 등 지명도가 있는 정치인들에 비해서 앤드루 양이 당선 가능성이 약하다는 인식에서 벗어나고 있다는 증거입니다. 

앤드루 양의 지지자들은 모든 다른 후보자들의 지지자들보다 가장 열성적이고 적극적이며 친화력이 있는 것으로 정평이 나 있습니다. 앤드루 양 후보 본인이 토론회에서든 온/오프라인에서든 타 후보에 대한 비방을 안하는 것으로 유명합니다. 앤드루 양 자신도 토론회에서 공격을 당하지도 않습니다. 정정당당하며 품위가 있는 선거운동을 하는 자세가 양 후보 및 전체 양갱에게 스며들어 있습니다. 이 점이 앤드루 양 지지자들 뿐 아니라 공화당원, 리버태리언, 무당파, 민주당 내 타 후보 지지자 등 모두에게 호감으로 어필되어 숨은 지지를 표명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앤드루 양은 'normal people' (보통 사람) 이 겪는 문제들을 깊이 공감하고 이에 대해 창의적이며 실질적인 정책적 해법을 제안해 왔습니다. 경쟁 후보들을 포함한 거의 모든 사람들이 앤드루 양의 이런 신선한 접근에 충격 반, 감동 반으로 소감을 피력하고 있습니다. 앤드루 양 자신은 출마 초기에 자신의 이러한 접근방식을 '아이디어의 선거운동' (Campaign of Ideas) 라고 표현한 바 있습니다. 

1월 14일에 아이오와의 데모인 시에서 7차 민주당 대선 후보 토론회가 예정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이 토론회에 앤드루 양이 최초로 불참하게 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그 이유는 자격기준이 되는 지지율 조사 (poll) 가 최근에 이루어지지 않고 있기 때문입니다. 모금액, 기부자 숫자 (최소 22만5천명) 등의 자격기준은 쉽게 통과를 했지만, 전국 지지율 조사 최소 4개에서 5% 이상, 혹은 초기 투표주 (아이오와, 뉴 햄프셔 등) 에서 7% 이상 2개를 확보해야 합니다. 그런데 앤드루 양의 지지율은 계속해서 올라가고 있는데 새로 실시되는 지지율 조사가 없습니다. 12월 19일 이후 발표된 폴링이 하나도 없고, 현재 토론회 참가가 확정된 바이든, 샌더스, 워렌, 부티제지, 클로부셔 등 5인은 모두 12월 19일 이전 폴링의 결과로 통과되었습니다. 아이오와에선 11월 17일 이후 지지율 조사가 없었습니다. 민주당 본부가 정한 16개의 지지율 조사 단체의 폴링은 12월 토론회 용으로 26개, 11월 토론회 용으로 32개가 있었으나, 1월 토론회 용으로는 17 개만이 발표되었을 뿐입니다. 따라서 앤드루 양과 탐 스타이어 및 코리 부커 등 지지율 기준을 통과해야 하는 후보들은 상대적으로 폴링 숫자 부족에 의한 불이익을 받고 있고, 특히 지지율이 뚜렷이 상승세에 있지만 최근에 발표된 폴링이 없기 때문에 이를 확인할 수 없는 앤드루 양은 가장 크게 영향을 받고 있는 것이 분명합니다. 
(https://www.nytimes.com/2020/01/03/us/politics/dnc-debate-polls.html)

앤드루 양의 중국 이름은 楊安澤 (양안택) 입니다. 대부분의 중국계들은 앤드루 양이라는 이름보다 양안제라는 발음의 중국 이름을 알고 있습니다. 

미국의 50 주 중에서 가장 먼저 대통령 경선 후보를 정하는 주는 아이오와이며, 이를 아이오와 코커스 (Iowa Caucuses) 라고 부르는데, 이는 다음 달인 2월 3일 월요일에 시행됩니다. 

두 번째로 후보를 뽑는 주는 뉴 햄프셔 주이며, 뉴 햄프셔 프라이머리는 2월 11일 화요일에 있습니다. 

사우스 캐롤라이나의 프라이머리는 2월 29일에 있습니다. 

2008년, 버락 오바마는 아이오와 코커스에서 53.93%의 득표로 공화당의 존 맥케인 후보의 44.39%를 9.54%의 차이로 누르고 승리했습니다. 

2016년 트럼프는 51.1% 득표율로 힐러리 클린턴의 41.7%를 누르고 승리했습니다. 

Like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492 [NV Moving]로컬/타주/귀국이사+자동차운송 + UHaul 전문!!! 한인베가스 2020.01.28
3491 앤드루 양이 승리할까? yang2020 2020.01.22
3490 [NV Moving]로컬/타주/귀국이사+자동차운송 + UHaul 전문!!! 한인베가스 2020.01.21
3489 A New Year's Resolution ~ Piano 그 새로운 도약 엔젤피아노 2020.01.11
3488 앤드루 양 동영상 2 편 yang2020 2020.01.04
» 앤드루 양 소식 yang2020 2020.01.03
3486 [NV Moving]로컬/타주/귀국이사+자동차운송 + UHaul 전문!!! 한인베가스 2019.12.31
3485 미전역/타주/귀국이사+자동차운송 전문! NV Moving! NVMoving 2019.12.24
3484 앤드루 양 호감도 4위로 급상승 yang2020 2019.12.24
3483 추천이벤트로 1달씩 무료티비 볼수 있어요 naraepark 2019.12.23
3482 앤드루 양 6차 토론회 총 발언 모음 및 최근 뉴스들 yang2020 2019.12.21
3481 지난 1월, 2월에 공개되었던 동영상 둘 yang2020 2019.12.17
3480 1 센트도 빚지지 않고 매달 1천 달러를 받는 방법 yang2020 2019.12.16
3479 앤드루 양 12월 19일 민주당 토론회 참여 확정 yang2020 2019.12.10
3478 뼈때리는 앤드루 양의 직언 "우리 아이들은 안녕하지 못합니다" yang2020 2019.12.09
3477 안녕하세요 닌자니 2019.12.08
3476 앤드루 양 선거운동부가 살해 협박을 받다 yang2020 2019.12.04
3475 앤드루 양 모금 근황 - 1주일에 2백만 달러 yang2020 2019.12.01
3474 7080 RTLS 노래 업데이트 합니다. 즐거운 하루 되십시오. 동포님들 모두 화이팅!! RtlsKim 2019.11.24
3473 앤드루 양에 대한 미디어의 보도 방해 yang2020 2019.11.18
본 자유게시판은 한인들에게 필요한 다양한 정보, 알리고 싶은 내용, 자신의 의견을 자유롭게 글을 올리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하지만 비방, 욕설, 허위, 또는 저속한 내용의 글 또는 다른 이들에게 불쾌함을 초래할 수 있는 개인적인 의견등은 시애틀코리아닷컴의 운영방침에 따라 사전 통보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