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ight Ad
Banner Ad
Seattle Korea

역투하는 류현진 [AP=연합뉴스]

역투하는 류현진

 

미국 언론은 류현진(31·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을 일찍 마운드에서 내려 역전패를 자초한 데이브 로버츠 감독의 섣부른 결정에 일제히 비난의 화살을 보냈다.

 

류현진은 28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AT&T파크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방문경기에 팀이 4-2로 앞선 6회말 2사 1루에서 교체됐다.

 

로버츠 감독은 류현진이 버스터 포지의 타구에 허벅지를 맞자 교체를 단행했다. 결국, 류현진은 퀄리티스타트(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내)까지 아웃카운트 1개만을 남겨두고 마운드에서 내려왔다. 투구 수는 89개였다.

 

메이저리그 공식 사이트인 MLB닷컴은 "류현진은 괜찮아 보였다"며 "투수 교체는 감독의 결정으로 보인다. 왜냐하면, 조시 필즈가 이미 불펜에서 몸을 풀고 있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로스앤젤레스 타임스(LAT)는 신랄한 비판을 가했다.

 

LAT은 "다저스 코치진은 류현진의 퀄리티스타트를 망쳤다"며 "류현진은 5⅔이닝 동안 삼진을 7개 잡아냈고, 타석에서도 4회초 2타점 2루타를 쳐냈다. 그런데도 로버츠 감독은 류현진에게 89구만 던지게 한 뒤 불펜진이 붕괴하는 모습을 지켜봤다"고 지적했다.

 

MLB닷컴 역시 "다저스는 류현진의 투타 활약 속에 굳건하게 진행되던 경기를 낭비했다"며 "다저스 불펜은 7회말에만 4실점 하고 4-6 패배를 자초했다"고 짚었다.

 

이어 "류현진은 2회말 에반 롱고리아, 브랜던 크로퍼드에게 2개의 홈런을 내줬지만, 그것을 제외하고는 압도적이었다"며 "4회초 타석에서는 2타점 2루타로 팀 득점에 기여했다"고 덧붙였다.

 

 

기사제공<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시애틀코리아닷컴제휴사

Like
번호 제목 날짜
1498 [SK news] Summit lake 독성 녹조류로 인해 당분간 폐쇄조치 2018.04.28
1497 [SK news] 메이데이 시위대비로 분주한 다운타운 상점들 2018.04.28
1496 [SK news] 뷰리엔서 훔친 챠량이 스쿨버스 들이받아 2018.04.28
1495 한미정상 75분간 통화…트럼프 "일이 매우 잘 되고 있다"(종합) 2018.04.28
1494 "개성공단에 아직 재산 그대로…하루빨리 다시 문 열었으면" 2018.04.28
1493 한진家 밀수·탈세 의혹 풀 열쇠는…'튀는 명품가격' 2018.04.28
1492 대전역 에스컬레이터 '역주행'… 6명 다쳐 2018.04.28
1491 브리짓 여사 "멜라니아 정말 유쾌하고 재미있는데 외출도 못해" 2018.04.28
» 미국 언론 일제히 쓴소리…"류현진 왜 일찍 교체했나" 2018.04.28
1489 [판문점 선언] 도보다리 회담때 경호원들은?…합동경호 손발 '척척 2018.04.28
1488 중국-"학창시절 왕따에 상처" 中 20대, 모교 찾아가 흉기난동 2018.04.28
1487 교도 "트럼프·아베 전화 통화…대북 대응 협의"(속보) 2018.04.28
1486 42년 미제 '연쇄살인사건' 수사 美경찰, 엉뚱한남성 유전자 채취 2018.04.28
1485 "애플, 2020년에 8K 고해상도 VR·AR 헤드셋 출시" 2018.04.28
1484 '평양냉면'에 쏠린 세계의 눈…"평화의 상징 됐다" 2018.04.28
1483 미 위스콘신서 구급 헬기 추락…탑승자 3명 전원 사망 2018.04.28
1482 골든스테이트 킬러'의 두 얼굴…변호사 아내·의사 딸도 있었다 2018.04.27
1481 미 교사 수만명 동맹휴업하고 "월급 올려라"…시위 전국확산 2018.04.27
1480 [SK news] 오늘 새벽 405서 주교통부 트럭과 세미트럭 충돌 2018.04.27
1479 [SK news] 여학생 강간한 짐승같은 교회오빠 2018.04.27